유흥의민족
메이저 온라인 카지노
메이저 온라인 카지노
한국미녀
오피후기 | 업소후기
전체 0건

[NO브라홀복솨진] 룸에서는 여친처럼 텔에서는 섹녀처럼 리드해준 언니에게 빠졌네요

페이지 정보

본문

어제 후기 남깁니다. 이벤트시간에 정다운대표님 방문했습니다. 일찍 간 덕분에

딜레이 없이 초이스 많이 봤습니다. 2명이서 봤는데 20명 넘게 본 탓에 고르는

데 애먹었네요. 아가씨들 사이즈가 다 괜찮아서, 이 언니 고르면 저 언니가 괜찮은거

같고 그랬습니다. 제팟은 선미라는 아가씨였습니다. 생글생글 웃는 낯이 귀여운 언니였는데

남자를 흥분시키는 몸매라인이 매력적이었습니다. 룸에 들어와 술한잔 하고 전투 받았습니다.

정다운대표가 마인드 보증을 서길래 기대했는데, 이상으로 잘해줘서 좋았습니다. 그냥 가벼운 여흥

정도가 아니라 제대로 느끼고 왔네요. 특히 혀끝으로 살살 자극해줄때는 정말...룸에서 술먹는

내내 어린 여친이랑 노는 기분이었습니다. 처음에는 야한 란제리바람으로 달려들더니 나중에는

홀라당 벗고 제 옆에 붙어서 떨어질 생각을 않는데 애교많은 모습이 참 귀여웠네요. 그러면서

은근슬쩍 팬티위를 슬쩍슬쩍 스치는 손에 흥분해서 저도 열심히 주물렀습니다. 애인처럼 물고 빨다

보니 시간이 금방 가서 애프터하러 올라갔습니다. 2차에서는 또 다른 매력을 보여주는 아가씨였습니다.

처음부터 끝까지 언니한테 리드당하기는 처음이네요. 먼저 올라타서 머리끝부터 발끝까지 쭉 애무해주는데

어우..서비스 받는다는 느낌 제대로 받습니다. 특히 가슴팍에 달라붙어서 대딸해줄때는 제가 여기로 그만큼

느끼는지 솔직히 몰랐습니다. 가볍게 만져주니 금방 젖어서 하기가 편했습니다. 정상위로 언니 안쪽으로 들어갔지요.

명기라는 건 타고나나봅니다. 영계다운 싱싱한 쪼임에 물건에 달라붙어 오는 듯한 거기 살이 더해지니까 정신

못차리겠더라구요. 옆방까지 들릴 것 같은 야한 신음소리랑 느끼는 표정에 취해 방아 찧었습니다. 하면 할수록 빠지는

느낌이라 짐승처럼 달라붙었고, 언니 섹반응도 점점 세졌습니다. 자세 바꿔 언니가 올라타 허리 돌려주는데 거기가

절정이었습니다. 자기 가슴 주무르면서 쪼이고 돌릴 때는 장난없더군요. 흥분한 언니한테 거의 먹히다시피 하면서

물 뺐습니다. 느끼는 표정이랑 출렁거리는 가슴이 절경이었네요. 완전 빠졌습니다. 이름도 기억했겠다, 다음에는

지명 독고로 가서 한번 놀아봐야겠습니다.